매봉공원지키기 주민대책위 "주민 동의없는 민간개발 원천 무효"
매봉공원지키기 주민대책위 "주민 동의없는 민간개발 원천 무효"
  • 박성진 기자
  • 승인 2019.11.19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매봉공원지키기 주민대책위원회는 청주시청에서 기자회견을 한 뒤 수곡동 주민 4천여명이 참여한 민간개발 반대 서명서를 시에 전달했다. /박성진
19일 매봉공원지키기 주민대책위원회는 청주시청에서 기자회견을 한 뒤 수곡동 주민 4천여명이 참여한 민간개발 반대 서명서를 시에 전달했다. /박성진

[중부매일 박성진 기자] 청주시 '매봉공원지키기 주민대책위원회'는 19일 "수곡동 주민들의 동의없이 추진하는 매봉산 민간개발은 원천 무효"라고 주장했다.

대책위는 이날 청주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거버넌스는 오직 구룡공원의 민간개발 수용이라는 결론만을 냈을 뿐 또 하나의 큰 쟁점인 매봉공원 민간개발은 아무런 결론도 내리지 못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매봉공원 민간개발은 원주민들에게 희생을 강요하고, 아파트 입주민에게만 편의를 제공하는 특혜 중의 특혜"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시는 교통영향평가, 환경영향평가 서류에 대한 주민들의 행정정보공개 청구도 시행업체 반대를 이유로 수용하지 않고 있다"며 주민 4천여명이 참여한 민간개발 반대 서명서를 시에 제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