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겨울철 농업재해예방 총력
보은군, 겨울철 농업재해예방 총력
  • 송창희 기자
  • 승인 2019.11.20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3월까지 종합대책 추진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보은군이 겨울철 대설, 한파 등 각종 자연재해로부터 농업인의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내년 3월 15일까지 겨울철 농업재해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기상전망에 따르면 올 겨울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나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질 때가 있을 것으로 예보됐다.

이에 따라 보은군은 내년 3월 15일까지 겨울철 재해 사전예방 및 신속한 대응을 위해 재해대책 상황실을 운영한다. 이를 통해 기상특보 발령 시 24시간 비상근무체제를 유지하며, 기상특보 상황 전파, 피해상황 파악, 응급복구 지원 등을 실시할 방침이다.

또 보은군은 겨울철 재해 발생 시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농협, 농어촌공사 등 유관기관과 적극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했다.

이와 함께 폭설 피해가 우려되는 시설하우스, 인삼재배시설, 축사 등 농업시설물은 수시점검과 정비로 재해에 대비키로 했다.

이 밖에 겨울철 농업재해 예방 홍보와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 홍보도 적극 펼칠 예정이다.

보은군 관계자는 "재해로부터 농업인들이 재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겨울철 재해예방 대책 추진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