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TP, 베트남 기술이전·제품수출 상담회 개최
충북TP, 베트남 기술이전·제품수출 상담회 개최
  • 장병갑 기자
  • 승인 2019.11.21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충북테크노파크는 20~21일 베트남 하노이시 그랜드프라자호텔에서 '기술이전 및 제품수출 상담회'를 개최해 550만 달러 규모의 기술이전 및 제품수출 상담을 진행했다.
재)충북테크노파크는 20~21일 베트남 하노이시 그랜드프라자호텔에서 '기술이전 및 제품수출 상담회'를 개최해 550만 달러 규모의 기술이전 및 제품수출 상담을 진행했다.

[중부매일 장병갑 기자] (재)충북테크노파크는 20~21일 베트남 하노이시 그랜드프라자호텔에서 '기술이전 및 제품수출 상담회'를 개최했다.

지난해에 이어 열린 이번 상담회는 베트남 시장 개척을 위해 마련됐다.

상담회에는 ㈜케이피티, ㈜네오세미텍, ㈜송촌조명, ㈜한얼누리, 세종인터네셔널, 에이치알테크, ㈜파인드몰드 등 7개 지역 업체가 참여했다.

이들은 사전 수요조사와 바이어 매칭프로그램을 통해 베트남 현지 기업과 수출 상담을 진행했다.

상담회 결과 모더 40여건의 상담을 통해 550만 달러 규모의 기술이전 및 제품수출 상담을 이뤄졌다.

또 현지 수요기업과 220만 달러 규모의 수출계약을 위한 13건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충북테크노파크 홍양희 기업지원단장은 "베트남 기술이전 및 제품수출 상담회를 통해 한국과 베트남 간 글로벌 기술사업화 촉진과 지역 우수제품의 베트남 시장진출을 더욱 활성화할 것"이라며 "지역의 기술기반 중소기업들이 기회의 땅 베트남에서 수출 판로를 확보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