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대전시장, "충남도와 함께 혁신도시 지정 노력"
허태정 대전시장, "충남도와 함께 혁신도시 지정 노력"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12.02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2일 시청 기자간담회에서 국가균형발전특별법이 국회 해당 상임위 법안 소위를 통과한 것과 관련 혁신도시 지정을 위해 대전이 충남과 협력해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 대전시 제공
허태정 대전시장은 2일 시청 기자간담회에서 국가균형발전특별법이 국회 해당 상임위 법안 소위를 통과한 것과 관련 혁신도시 지정을 위해 대전이 충남과 협력해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 대전시 제공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은 국가균형발전특별법이 국회 해당 상임위 법안 소위를 통과한데 대해 "통과된 법을 기반으로 대전이 충남과 함께 혁신도시로 지정될 수 있도록 하는 노력을 더 열심히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허 시장은 2일 오전 시청 기자실을 찾아 "박범계 의원 등 충청권 국회의원 3명이 발의한 개정안이 잘 병합돼 혁신도시로 지정되기 위한 법적 기반을 마련했다"며 이 같이 말했다.

이어 "지난 지역 인재 채용 의무화를 담은 혁신도시법 개정안 법안 소위 통과 과정에도 여러 반대 의견과 난관이 있었다"며 "법사위와 본회의 통과, 혁신도시 지정까지 나아가는 충청권의 노력이 있어야 하고 서로 협력할 때 가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허 시장은 본회의 통과 전망에 대해 "국회가 여러 정치적 쟁점으로 대치중에 있지만 민생 법안은 정치 쟁점이 아니라 하루빨리 처리해야 할 법안"이라며 "국민을 위해 법안을 처리해야 하기에 '균특법' 개정안도 정기국회에서 반드시 처리해 내년에는 혁신도시 지정될 수 있도록 국회를 설득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혁신도시 지정 절차 등을 담은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은 지난달 28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법안 소위를 통과했다.

개정안은 혁신도시 지정 대상과 절차를 명시하고 혁신도시가 지정되지 않은 지방자치단체장이 국토부장관에게 혁신도시 지정을 신청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