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2019년 노인일자리·사회활동 지원사업 해단식
옥천군, 2019년 노인일자리·사회활동 지원사업 해단식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12.08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2019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 해단식이 6일 관성회관에서 열렸다.

옥천군은 올해 노인일자리 사업비 50억 원의 예산으로 1천800여명의 노인들에게 일자리 제공을 하였으며, 내년도 사업이 1월부터 개시될 예정이다.

청산·청성 지역은 어르신들이 교통의 불편함과 겨울철 어르신들의 건강위험 등을 고려하여 오는 10일 별도로 개최할 계획이다.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관장 오재훈)과 옥천시니어클럽(관장 이종숙), (사)대한노인회 옥천군지회(회장 임계호)가 공동 주관한 이날 해단식에는 500여 명의 일자리 참여 노인들이 참석했다.

식전 풍물공연에 이어 우수참여자 시상(10명), 감사패 수여(4명), 기관별 1명씩 우수참여자 활동소감 발표순으로 진행됐다.

김재종 옥천군수는 "2019년은 노인일자리 창출 우수시군으로 선정되어 5천만 원의 포상금을 받았고 옥천시니어클럽은 9988 행복지키미 사업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되었다"며 "내년에는 예산이 10억 정도가 증액되어 추진될 예정이므로, 더 많은 어르신들이 노인일자리 사업에 참여하여 건강하고 활력 있는 노후생활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2020년 내년도 옥천군 노인일자리 사업은 약 60억 규모에 2천명 정도의 인원이 참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며, 3개 수행기관별로 이달 11일까지 접수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