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지역 판매 계란 살충제·항상제 '안전'
대전지역 판매 계란 살충제·항상제 '안전'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12.08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대전 보건환경연구원이 계란 안전성에 대한 검사를 실시한 결과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 대전시
최근 대전 보건환경연구원이 계란 안전성에 대한 검사를 실시한 결과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 대전시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대전지역에서 판매되는 계란에 대한 살충제 및 항생제 검사결과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전 보건환경연구원이 실시한 이번 검사는 9월~11월에 진행했다. 계란 안전성에 대한 시민들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올해는 지난해보다 검사건수를 50% 늘려 실시했다.

대전 보건환경연구원은 관내 식용란수집판매업소 24곳을 대상으로 계란 45건을 무작위로 수거해 살충제 34종 및 항생제 17종(설파제 15종, 퀴놀론계 2종)을 검사했다.

수거된 계란은 충남·북·세종·전북·경북에서 생산된 것이다.

시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지난 5월 메추리알에 대해서도 검사를 진행했는데 모두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시민들이 계란을 포함한 식용란을 안심하고 먹을 수 있도록 살충제 및

항생제 모니터링 검사를 지속적으로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