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중기청, 2019년 하반기 충북중소기업인상 시상식
충북중기청, 2019년 하반기 충북중소기업인상 시상식
  • 이완종 기자
  • 승인 2019.12.10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을 빛낸 중소기업인 한자리에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충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이 지역을 빛낸 중소기업인들을 선정했다.

충북중기청은 10일 대강당에서 중소기업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하반기 충북 중소기업인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먼저 우수중소기업인상에는 ㈜이한켐앤비즈 임성호 대표, ㈜태성산업 김명희 대표, ㈜클레버 정종홍 대표, 신원화학(주) 박상래 대표, ㈜삼보씨엠티 김대길 대표가 선정됐다.

이들 기업은 기업은 매출 증가, 수익성 및 안정성, R&D조직 운영, 대표자의 경영혁신 의지, 사회활동 참여의지, 종업원 복리지원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수상자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특히 ㈜이한켐앤비즈는 방, 부식 코팅제 및 라이닝제를 생산하는 기업으로 국내 및 해외공사에 제품을 수출하며 빠른 성장을 하고 있으며, 안정적인 경영 환경을 구축하고자 수성 페인트 임가공 사업 설비 투자 등 끊임없는 연구와 개발, 투자를 하는 기술혁신형 기업이다.

모범여성기업인상 부문은 이도기술단 이규선 대표, 다산조명 박경숙 대표, ㈜태원엠케이 양경애 대표가 수상했다.

이중 다산조명은 2014년 창업해 조명 판매 및 설치를 전문기업으로 기존 전등을 친환경LED로 바꾸는 추세에 맞춰 각종 에너지효율인증을 획득해 매출증대 및 경영혁신을 이뤄냈다. 여기에 정직한 시공 및 고객맞춤 품질관리를 통해 고객의 니즈를 정확히 파악하는 고객맞춤형 기업이다.

유망창업기업인상은 ㈜쎄넘 나기수 대표, 누메루노 이은주 대표, 3D피아 정준영 대표, ㈜유니아이 이동현 대표, 배트릭스 김경은 대표가 수상했다.

배트릭스는 배터리를 만드는 창업기업으로 핵심기술과 속도경영을 통해 고객맞춤형 전기자전거 및 레저용 배터리 등을 사업화하고, 의료용 배터리를 일본으로 수출하는 등 리튬이온전지 틈새시장을 공략한 기술집약기업이다.

아울러 유망수출기업인상은 ㈜티에스피코리아 노상인 대표, ㈜로덱 은병선 대표, ㈜티에프씨 박완수 대표가 각각 선정됐다.

박선국 충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은 "어려운 환경에서도 끊임없는 기술혁신과 노력으로 충북 경제를 이끌어줘 감사하다"며 "우리 중소벤처기업부가 항상 중소기업 옆에서 든든한 지원자가 되어 드리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