멍석 김문태의 동심화 - 친구
멍석 김문태의 동심화 - 친구
  • 중부매일
  • 승인 2020.01.14 0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 마당 안병호, 그림 멍석 김문태

친구 / 마당 안병호

세찬 바람에 쓰러져
차가운 땅바닥에서 죽어가던 고목
일으켜 세워 깊게 판 땅에
흙 덮어주는 놈이 있다
뿌리가 잘 뻗어 나아갈 수 있게
물 떠다 뿌려 주는 놈도 있다
허리케인 와도 쓰러지지 않게
부목으로 고정시켜주는 녀석도 있어
외롭지 않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