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문대, 체코 오스트라바 공과대와 국경 넘는 공동 수업
선문대, 체코 오스트라바 공과대와 국경 넘는 공동 수업
  • 문영호 기자
  • 승인 2020.01.14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문영호 기자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가 지난 7일부터 사흘간 체코 현지에서 오스트라바 공대(Technical University of Ostrava)와 글로벌 창업캠프를 진행했다.

이 대학에 따르면 창업교육센터(센터장 심연수) 주최로 진행된 이번 캠프는 창업교육센터 소속 창업동아리 10명과 기계ICT융합공학부 기계공학전공 학생 10명 등 20명이 참가했으며 오스트라바 공대에서는 10명을 선발해 총 30명이 참가했다.

양 대학은 작년 9월부터 팀 편성 후 아이디어 발굴을 진행했으며 온라인에서 아이템 개발 계획을 협의하고 공동 설계를 거쳐 시제품을 제작했다.

이들은 이틀 동안 전문가 피드백을 통해 최종 작업을 거쳐 아이템을 완성했다.

최종 발표에는 전문가들이 참여해 평가를 진행했다. 데이비드 바흐 대표(David Vach, 체코 SDE), 폴란드 실레지아 공대(Silesian University of Technology) 국제교류팀장 등이 참석했으며, 한국에서는 채이식 대표(아이디어 팜)가 참가했다.

대상에는 선문대 기계공학과 최혁재, 최우성(각 3학년)과 오스트라바공대에서 유학 중인 인도 학생 2명으로 구성된 'Stay Frosty'팀이 받았다. 이들은 열전달 원리를 이용해 내부 보온 시간을 획기적으로 늘린 보온 용기를 개발했다.

캠프에서 개발된 우수 아이템은 창업보육센터 지원을 통해 지식재산권 출원 및 지속적인 업그레이드가 진행될 예정이다.

심연수 센터장은 "글로벌 창업캠프는 전공 역량과 창의력을 결합해 글로벌 마인드를 심어줄 좋은 기회"라면서 "글로벌 역량을 함양하기 위한 다양한 창업 관련 프로그램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