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립교항악단 제58회 정기연주회
충북도립교항악단 제58회 정기연주회
  • 이지효 기자
  • 승인 2020.01.14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7일 청주아트홀서 '마법같은 2020신년음악회'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충북도립교향악단은 신년을 맞아 제58회 정기연주회 '마법같은 2020 신년음악회'를 오는 17일 오후 7시 30분에 청주아트홀에서 개최한다.

첫 번째 연주로는 스트라우스 2세의 '베니스의 하룻밤'이 연주 된다. 오페레타 형식으로 '베니스에서의 어느 날!'이라는 부제로도 연주되는 곡으로 권력자들에 대한 풍자, 파티 그리고 왈츠 리듬이 흐르는 곡이다.

두 번째 무대는 소프라노 김순영의 레하르 '너무나 뜨겁게 입맞춤 하는 내 입술', '봄의 소리 왈츠'를 노래한다.

소프라노 김순영은 한양대학교 음악대학, 독일 만하임 국립음대 졸업, 스위스 제네바 국제콩쿨, 동아콩쿨, 성정음악콩쿨, 2013대한민국 오페라 대상 등을 수상했으며, 현재 한세대 음대 초빙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이어 테너 국윤종의 무대로 라라의 '그라나다', 스트라우스 2세의 '예술가의 생애, 왈츠'를 노래한다.

테너 국윤종은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오스트리아 빈 국립음대 졸업, KBS콩쿨, 스위스 제네바 국제음악콩쿨, 프랑스 마르세이 국제 오페라 콩쿨, 스페인 빌바오 국제음악콩쿨 등에 입상했다.

마지막 무대는 차이코프스키의 환상서곡 '템페스트'를 연주한다. 로미오와 줄리엣, 햄릿 과 함께 차이코프스키의 환상 서곡 3부작에 속하는 템페스트는 셰익스피어의 마지막 걸작, '템페스트'를 주제로 한 곡이다.

이번 공연은 전석 무료 공연으로 선착순 입장이며 만7세 이상 입장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