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중앙회 "경제 새로운 성장 동력 찾을 것"
중소기업중앙회 "경제 새로운 성장 동력 찾을 것"
  • 이완종 기자
  • 승인 2020.01.16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충청지역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개최
16일 청주 메리다웨딩컨벤션센터 마르시아홀에서 중소기업중앙회 주관으로 열린 '2020 충청지역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에서 김기문 중앙회장과 이시종 지사 등 주요 참석자들이 건배를 하고 있다. / 김용수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충청권 정부·지자체, 정치, 경제계 인사들이 한자리에 모여 지역의 발전을 위해 합심할 것을 다짐했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16일 메리다웨딩컨벤션센터 마르시아홀에서 충청지역 중소기업 대표와 유관단체, 정부·국회 등 각계 주요인사 400여명을 초청해 '2020 충청지역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정부·지자체에서는 이시종 충북지사를 비롯해 허태정 대전광역시장, 이춘희 세종특별자치시장, 양승조 충청남도지사, 한범덕 청주시장, 박선국 충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유환철 대전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등이 참석했다.

또 정치권에서는 변재일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오제세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도종환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정우택 자유한국당 국회의원 등이 경제계에서는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 정윤숙 한국여성경인협회 회장, 이두영 청주상공회의소 회장을 비롯해 관련 기관장 및 중소기업 유관단체장, 업종별 중소기업 대표 등이 함께했다.

이 자리에서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대기업을 중심으로 한 기존의 성장방식이 한계를 보이고 있다" 면서 "충청지역은 행정수도가 위치한 지역으로 IT, 태양광, 스마트산업 등 4차산업혁명의 메카로서, 가능성과 역동성을 가진 중소기업에서 새로운 성장동력을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중소기업인들이 올해를 전망하는 사자성어로 '어둠속에서 손을 더듬어 찾는다'는 뜻을 가진 '암중모색(暗中摸索)'을 선택했다"면서 "중소기업이 불확실한 경영환경을 극복하고 재도약 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11회를 맞이한 '충청지역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는 충청지역 중소기업 대표와 유관단체, 정부, 국회 등 대한민국을 이끌어가는 주요 인사들이 한자리에 모여 새해 결의를 다지고, 중소기업인들의 사기를 진작하는 신년하례의 장으로 중소기업중앙회가 충북, 대전 2개 지역에서 순번제로 주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