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못난이푸드 김대영 대표, 중앙동에 300만원 기탁
천안 못난이푸드 김대영 대표, 중앙동에 300만원 기탁
  • 송문용 기자
  • 승인 2020.01.19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못난이푸드 김대영 대표(우측)가 17일 중앙동 행정복지센터에 취약계층을 위한 후원금 300만원을 기탁하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천안시 제공
못난이푸드 김대영 대표(우측)가 17일 중앙동 행정복지센터에 취약계층을 위한 후원금 300만원을 기탁하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천안시 제공

[중부매일 송문용 기자]주식회사 못난이푸드 김대영 대표가 17일 중앙동 행정복지센터에 300만원을 기탁하며 추운 혹한기 따뜻한 후원물결에 동참했다.

평소 김대영 대표는 매달 수익금의 일부를 정기 기부하는 착한가게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으며, 주변 지인들에게 착한가게 캠페인을 알림으로써 풀뿌리 나눔 문화 확산에 적극 나서고 있다.

김 대표가 운영하는 '못난이 꽈배기' 디저트 프렌차이즈 가게는 미래창조경영우수기업으로 선정될 만큼 건실한 업체로, 천안시 동남구 중앙동 소재의 중앙시장에서 탄생해 지역의 명물이 됐다.

김 대표는 중앙동에서 일어난 사업인 만큼, 중앙동에 살고 있는 사회적 취약계층이 잘 일어설 수 있도록 사업에서 발생하는 수익금 일부를 환원하는 기부를 꾸준히 실천해왔다.

김 대표는 "한때 의류업에 종사하다 사업에 크게 실패하고 어려운 시절을 보낸 경험이 있어 어려운 사람을 보면 안타까운 마음이 크다"며 "도움이 절실한 복지사각지대 및 취약계층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하는 마음으로 적은 금액이나마 기탁하게 됐다"고 밝혔다.

김 대표가 이날 기탁한 300만원은 중앙동 맞춤형복지팀에서 찾아가는 보건복지 서비스 사업을 통해 관내 독거노인 및 경제적 취약계층 및 위기가구에 지원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