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신보-신한은행,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
충북신보-신한은행,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
  • 이완종 기자
  • 승인 2020.01.20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신용보증재단과 신한은행 충북본부는 20일 충북도청에서 도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경영위기 극복을 위한 '충청북도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북신용보증재단 제공
충북신용보증재단과 신한은행 충북본부는 20일 충북도청에서 도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경영위기 극복을 위한 '충청북도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북신용보증재단 제공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충북신용보증재단(이사장 이응걸)과 신한은행 충북본부(본부장 강영구)는 20일 충북도청에서 도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경영위기 극복을 위한 '충청북도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충북신용보증재단은 이번 협약에 따라 신한은행 특별출연금 7억원을 재원으로 15배수인 105억원 규모의 신용보증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대상은 도내 사업장을 둔 중소기업·소상공인이며 업체장 최대 7천만원 이내로 지원한다.

아울러 재단은 1%의 고정 보증료율 적용과 보증비율 상향 등으로 금융비용을 최소화 하고, 신한은행 충북본부내의 영업점을 통한 무방문 신용보증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고객 중심의 보증지원이 이뤄지도록 할 계획이다.

이응걸 충북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은 "금융기관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충북지역의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한 긴급 금융지원을 하는 정책금융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