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립합창단 제60회 정기연주회 티켓 오픈
청주시립합창단 제60회 정기연주회 티켓 오픈
  • 이지효 기자
  • 승인 2020.01.22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3월 5일 오후 7시 30분 청주아트홀
청주시립합창단 봄이오는가 포스터
청주시립합창단 봄이오는가 포스터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청주시립합창단(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 차영회)은 오는 3월 5일 오후 7시 30분 청주아트홀에서 열리는 제60회 정기연주회 티켓 예매를 시작했다.

이날 공연은 '소프라노 김영미와 함께 봄이 오는 歌'로 공연세상(1544-7860)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이번 공연은 섬세하고 정교한 사운드와 하모니를 자랑하는 청주시립합창단의 2020년 첫 정기연주회로 세계적인 소프라노 김영미가 함께 출연해 봄이 시작되는 3월 청주시민에게 따뜻하고 포근한 봄의 노래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날 프랑스 작곡가 마르크 앙투안 샤르팡띠에(M.A.Charpentier)의 대표 합창작품인 '테 데움 (Te Deum in D Major H.146)'을 선보여 청주시립합창단의 높은 수준과 기량을 선보일 예정이다. 아름다운 멜로디와 한국의 정서를 잘 보여주는 합창곡인 정희치 곡 '낮 달', 이건용 곡 '울기등대의 노래', 이기정 편곡 '나물 캐는 처녀', 이기경 편곡의 '상주아리랑'을 준비했다. 마지막으로 대중에게 익숙한 클래식을 합창 버전으로 재미있게 편곡한 안현순의 '합창으로 배우는 음악사 Ⅱ'를 청주시립무용단의 협연과 함께 선보인다.

이번 공연의 특별게스트인 세계적인 프리 마돈나로 불리는 소프라노 김영미씨가 3월의 봄에 가장 잘 어울리는 가곡과 아리아로 관객의 눈과 귀를 매료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또 하모니카로 공연장의 활기를 불어넣어줄 '아이빅 하모니카 앙상블'의 멋진 연주로 또 다른 분위기를 자아낼 예정이다.

1층 1만 원, 2층 5천원으로 초등학생 이상 입장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