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산 덕촌리 독립운동마을 내달 본격 운영
옥산 덕촌리 독립운동마을 내달 본격 운영
  • 박재원
  • 승인 2020.01.27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 옥산면 덕촌리 독립운동마을 전경. /청주시제공
청주 옥산면 덕촌리 독립운동마을 전경. /청주시제공

[중부매일 박재원 기자] 청주시가 2월부터 옥산 덕촌리 독립운동마을을 운영한다.

독립운동마을은 독립운동마을 표지석, 태극기 거리, 애국의 길, 정순만 선생 기념관, 3·1운동 만세광장 등 다양한 콘텐츠로 지난해 12월 26일 준공했다.

덕촌리 독립운동마을은 주민들의 적극적인 건의로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공모사업'에 선정되면서 충북과 청주의 독립 운동사를 기억할 수 있는 공간으로 꾸며질 수 있었다.

덕촌리는 독립운동가 정순만 선생의 고향으로 독립운동사와 옥산지역 신교육의 산실이 됐던 덕신학교 역사가 보존돼 있다.

시는 2월부터 독립운동마을 운영하면 노인일자리와 연계한 전통문화, 기록문화 체험장으로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