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병원 24일부터 면회 제한
충북대병원 24일부터 면회 제한
  • 신동빈 기자
  • 승인 2020.01.27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한 폐렴' 예방 위한 선제조치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중부권 거점병원인 충북대병원이 중국 '우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 확산 우려에 따라 병원 면회를 제한한다고 지난 24일 밝혔다.

병원에 따르면 이날부터 보호자 1명을 제외한 방문객의 입원환자 면회를 전면금지했다. 또 본관 입원동 출입구만 개방하고, 나머지 출입문은 모두 통제된다.

충북대병원 관계자는 "우한폐렴 확산을 예방하기위한 선제적 조치"라며 "환자를 포함한 모든 병원 방문객들의 안전을 위해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