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영호 총선 예비후보 '코로나19'로 SNS 선거운동 주력
황영호 총선 예비후보 '코로나19'로 SNS 선거운동 주력
  • 장병갑 기자
  • 승인 2020.02.13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인의 캐릭터 '황하' 페이스북에 공개
페이스북에 공개된 자유한국당 황영호 청원구 예비후보 캐릭터 '황하'

[중부매일 장병갑 기자] '코로나19'로 총선 예비후보들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통한 선거전에 나서고 있는 가운데 자유한국당 황영호 청원구 예비후보의 페이스북에 공개된 상징 심벌이 SNS에서 눈길을 끌고 있다.

유력 정치인들에게 붙는 영문 이니셜 대신 'ㅎㅇㅎ'이라는 한글 초성과 요즘 유행하는 트렌드를 반영했다.

펭수를 패러디한 황수를 결합한 심벌 아이콘은 '황영호'의 한글 초성 'ㅎㅇㅎ'로 웃는 모습을 표현했고 '황영호 하이'의 줄임말인 '황하~^^'로 인사를 대신한다.

캠프 관계자는 황영호 예비후보 캐릭터인 '황수'는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의 여파로 현장 선거운동에 제한이 많은 만큼 선거에 관심이 없는 유권자들에 대한 홍보 효과를 높일 수 있다고 밝혔다.

황 예비후보는 '코로나19' 사태가 안정화 될 때까지 당분간 대면접촉 선거운동이 제한된 만큼 SNS를 활용한 다양한 선거운동 방안을 찾고 있다.

황 예비후보는 "시민들이 함께 참여하고 즐거운 선거운동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는 지자체 공무원들과 환자치료에 여념이 없는 의료계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