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2020년 농작물재해보험 지원품목 확대
옥천군, 2020년 농작물재해보험 지원품목 확대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0.02.16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옥천군은 자연재해로부터 농가의 경영불안을 해소하고 소득증대를 위해 농작물재해보험 지원품목을 확대했다.

농작물재해보험은 태풍(강풍), 우박, 집중호우 등 갑작스런 자연재해로부터 농가가 입은 피해를 보장하여 농가의 소득 안정을 위해 시행되고 있다.

보험료는 관내 거주자의 경우 92.5%가 지원되어 실제 농가는 7.5%만 부담하면 가입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올해는 가입대상이 과수, 농업용 시설 및 시설작물, 벼, 고추 등 67개 품목이며, 신규로 팥, 살구, 시금치, 보리, 호두 등 지원 품목이 확대천됐다.

작물별로 가입시기가 다르기 때문에 해당 지역농협에 문의 후 가입하면 된다.

올해 첫 가입 품목은 사과, 배, 단감, 떫은 감 등 과수 4종으로 이달 28일까지 가입할 수 있고, 벼는 4~6월에 신청을 받는다.

한편, 2019년에는 1천19농가(1천7ha)가 농작물 재해보험에 가입했으며, 재해로 피해 입은 50농가에 약 1억 9천100여만원의 보험금이 지급되어 농가 경영 안정에 크게 기여했다.

군 관계자는 "최근 기후이변 등으로 예기치 못한 자연재해가 발생하고 있다"며 "해마다 증가하는 재해를 농작물 재해보험을 통해 사전에 대비할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기타 세부사항은 NH농협손해보험 콜센터(☎1644-8900) 및 가까운 지역농협에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