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해경 , 도계위반 낚시영업 집중단속
보령해경 , 도계위반 낚시영업 집중단속
  • 유창림 기자
  • 승인 2020.02.18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보령해양경찰서가 영업구역을 벗어나 영업행위를 하는 낚싯배에 대한 집중단속에 나섰다.

보령해경은 낚시관리 및 육성법 위반혐의 선박 5척을 적발했다고 17일 밝혔다.

낚시관리 및 육성법 제27조(영업구역)에 따르면 낚시어선업의 영업구역은 그 낚시어선의 선적항이 속한 시·도지사의 관할 수역으로 해야 한다고 명시하고 있다.

지난 15일 이뤄진 단속은 서해 중부 해역을 순찰중인 항공기에서 허가 구역을 벗어난 선박을 확인한 후 경비함정 및 관할 파출소에 전파해 이뤄졌으며 태안 및 군산해역 위반선박 등 총 5척을 적발했다.

성대훈 서장은 "3월부터는 낚싯배 활동이 급격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영업구역 위반 행위는 선박위치식별장치(AIS)를 끄는 등 안전규정을 어기는 행위까지 동반해 이뤄지는 만큼 항공기, 경비정 등을 동원한 해·육·공 입체적 단속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