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지방하천 유지관리 사업 적극 추진
예산군, 지방하천 유지관리 사업 적극 추진
  • 최현구 기자
  • 승인 2020.02.18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목제거·퇴적토 준설 등 5월까지 실시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예산군은 2020년도 지방하천 유지관리 사업을 적극 추진한다고 밝혔다.

군은 변화하는 기상조건에 대응하고 안전한 하천 환경과 공공재산 및 사유재산 보호를 위해 7억원을 투입해 지방하천 내 수목제거 및 퇴적토 준설 사업을 이달부터 오는 5월까지 진행중이다.

관내 지방하천 유지관리 사업 대상은 무한천, 효교천, 구례천, 이티천, 죽곡천, 장전천, 하천천, 만사천 등 8곳이다.

군 관계자는 "지방하천 유지관리 사업을 통하여 유수의 흐름에 지장이 되는 수목 및 퇴적토를 제거해 원활한 통수단면을 확보하고 하천 내 무단경작, 공작물 설치, 성토, 골재 채취 등의 불법행위에 대해 지속적인 단속을 실시하겠다"며 "안전하고 깨끗한 하천 환경을 조성해 군의 이미지 제고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