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 황간청소년문화의집 '소라현행복촌 연극반' UCC공모전 대상
영동 황간청소년문화의집 '소라현행복촌 연극반' UCC공모전 대상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0.02.20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군 황간청소년문화의집 동아리 '소라현행복촌 연극반'이 최근 청소년 UCC 를 촬영하고 있다. / 영동군 제공
영동군 황간청소년문화의집 동아리 '소라현행복촌 연극반'이 최근 청소년 UCC 를 촬영하고 있다. / 영동군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영동군 황간청소년문화의집 동아리 '소라현행복촌 연극반'이 최근 청소년 UCC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공모전은 '학교소개'를 주제로 입시코리아매거진 하이틴TV에서 주최한 첫 번째 공모전이다.

소라현행복촌 연극반은 "지금까지 이런 학교는 없었다"라는 주제로 공모전에 참여하여 1등의 영광을 안게 되었다.

협동을 바탕으로 짜임새 있는 구성과 개성넘치는 영상 표현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시상식은 오는 21일 서울시 서초구 소재 하이틴TV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손수영(황간고 2년) 은 "공부에서 잠시 벗어나 연극 연습을 하는 것이 좋았는데 상까지 받아서 더욱 좋고 친구들과 계속 활동을 이어갔으면 좋겠다"고 수상의 소감을 밝혔다.

한편 '소라현행복촌 연극반'은 영동군행복교육지구 교육공동체지원공모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 동아리 프로그램으로 박해지 교사의 지도로 매주 토요일 20여명의 중고생이 모여 연극활동을 하고 있는 동아리이다.

황간청소년문화의집은 영동군의 행·재정적 지원 아래 앞으로도 다양한 동아리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지역청소년의 건전한 성장과 바른 활동을 넓히는 데 주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