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 '첫발'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 '첫발'
  • 김홍민 기자
  • 승인 2020.02.20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 국회 산업위 통과

〔중부매일 김홍민 기자〕대전과 충남에 혁신도시가 들어설 수 있는 가능성이 열렸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는 20일 전체회의를 열고 대전시와 충남도에 혁신도시를 지정할 수 있도록 한 국가균형발전특별법(균특법) 개정안을 처리했다.

개정안은 수도권을 제외한 광역 시·도에 모두 한곳씩 혁신도시를 지정해야 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혁신도시가 지정되지 않은 자치단체장이 국토교통부 장관에게 지정을 신청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그동안 전국 시·도 가운데 대전과 충남에만 혁신도시가 없어 수도권에서 비수도권으로 이전하는 공공기관을 유치할 수 없었다.

개정안은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를 거쳐 이르면 이달 중 본회의에서 처리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