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첫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증평군 대책회의 소집
충북 첫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증평군 대책회의 소집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0.02.21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21일 충북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자 증평군도 아침 일찍 대책회의를 소집하고 비상체제 가동에 들어갔다.

증평군은 이날 홍성열 군수 주재로 대책회의를 열어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총력대응을 지시하고 대응책 마련에 나섰다.

홍 군수는 질병관리, 방역, 재난안전 인프라를 총력 가동하고,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확산 방치대책에 집중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부서별 임무와 역할을 지시하고 마스크와 손 소독제 등 주민 방역물품 확보에 돌입했다. 송창희 / 증평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