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교육청, 증평 유치원·초등학교 돌봄교실 운영 중단
충북도교육청, 증평 유치원·초등학교 돌봄교실 운영 중단
  • 박성진 기자
  • 승인 2020.02.21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충북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증평에서 나온 가운데 홍민식 충북도교육청 부교육감이 비상대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충북도교육청 제공
21일 충북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증평에서 나온 가운데 홍민식 충북도교육청 부교육감이 비상대책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충북도교육청 제공

[중부매일 박성진 기자] 충북도교육청은 충북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증평지역 유치원 및 초등학교 돌봄교실 운영을 중단한다. 21일 도교육청은 홍민식 부교육감 주재로 비상대책회의를 열고 이 같이 결정했다. 부득이하게 운영할 경우에는 철저한 방역 대책을 완료해야 한다.

도교육청은 또 내달 초 도내 유치원과 각급 학교에서 열리는 입학식은 취소하라고 각 지역교육청에 지시했다.

개학 연기는 다음 주 초에 협의를 통해 입장을 발표한다.

홍민식 부교육감은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상황에서 각급 학교(기관) 구성원 모두가 긴급 조치 사항을 준수해 지역 내 전염이 더 이상 확산되지 않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