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충북본부, 코로나19 대응 총력
코레일 충북본부, 코로나19 대응 총력
  • 안성수 기자
  • 승인 2020.02.24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천역 열화상감지카메라 설치 승객 안전 체크

[중부매일 안성수 기자] 코레일 충북본부(본부장 박광열)는 24일 코로나19 심각단계 격상에 따른 대책을 마련했다.

코레일 충북본부가 제천역에 열화상감지카메라를 설치, 코로나19 심각단계 격상에 따른 대책을 마련했다.

열화상감지카메라는 제천시 재난안전대책본부와 협의를 거쳐 설치한 것으로 시에서 직접 관리를 맡는다.

시청직원들이 직접 제천역 맞이방에서 카메라 관리 및 승객들의 안전을 체크할 방침이다.

충북본부는 마스크와 구강소독제 등 방역용품 확보, 직원확진자 및 격리자 발생에 따른 인력운용 계획 등을 수립해 코로나19에 대응하고 있다.

박광열 충북본부장은 "사람들의 방문이 잦은 역에서 먼저 대비를 해야 피해를 막을 수 있다"며 "재난안전대책본부와 함께 충북본부 내에서 확진자가 나오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