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교육청, 코로나19 심리불안 상담 지원
충북도교육청, 코로나19 심리불안 상담 지원
  • 박성진 기자
  • 승인 2020.03.24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박성진 기자] 충북도교육청 마음건강증진센터가 코로나19 응급 상황에 노출된 도내 학생 및 교직원들의 마음건강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장기간 휴업 연장에 따른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 등 심리적 불안을 조기에 발견하고 치유하기 위해 운영되는 프로그램으로 코로나 종료 후 안정기까지 운영된다.

도교육청은 학교자치과장을 팀장으로 하는 학교 응급심리지원팀을 꾸려 충북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 충북청소년상담복지센터, 정신건강의학(병원) 등 유관 기관과도 연계해 운영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하루 빨리 코로나19 관련 사태가 진정국면으로 접어들어서 학생, 교직원 모두가 안심하고 학교 생활을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기준으로 도교육청 소속 확진자는 학생 1명, 교직원 4명 등 총 5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