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 이월면 사곡리 재활용 공장서 화재
진천 이월면 사곡리 재활용 공장서 화재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0.03.25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산피해 4천900여만원 추정…인명피해 없어
25일 새벽 2시11분경 진천군 이원면 사곡리 플라스틱·비철금속 재생원료 생산 공장에 화재가 발생했다. / 진천소방서 제공
25일 새벽 2시11분경 진천군 이원면 사곡리 플라스틱·비철금속 재생원료 생산 공장에 화재가 발생했다. / 진천소방서 제공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25일 새벽 2시11분경 진천군 이원면 사곡리 플라스틱·비철금속 재생원료 생산 공장에 화재가 발생해 4천900여만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진천소방서에 따르면 이 불로 자재도구 일부가 소실되고 애완견 10마리, 고양이 5마리가 소사 했으며,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