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송재단·코로나19 백신개발 컨소시엄, 연구협력 협약
오송재단·코로나19 백신개발 컨소시엄, 연구협력 협약
  • 안성수 기자
  • 승인 2020.03.25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씨티씨백·㈜바이오노트·㈜카브·㈜유바이오로직스 참여
[중부매일 안성수 기자]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박구선)은 25일 코로나19 백신개발 컨소시엄과 영장류 동물자원을 이용한 코로나19 백신개발 비임상·임상시험 분야 연구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는 ㈜씨티씨백, ㈜바이오노트, ㈜카브, ㈜유바이오로직스 등 4개사가 참여했으며 '사회적 거리 두기' 강화 방침에 따라 서면으로 진행됐다.

이날 각 협약기관은 코로나19 백신개발 연구 협력을 위해 ▶코로나19 백신개발을 위한 동물실험(영장류) 연구에 관한 사항 ▶코로나19 백신개발 공동연구 및 관련분야 정보교류 ▶보유 연구기자재의 공동 활용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오송재단은 컨소시엄과 전문분야 간 연구개발 협조체제를 구축해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에 대해 마모셋 원숭이를 활용한 면역원성 효능평가를 실시할 방침이다.

오송재단 실험동물센터에서 보유 중인 소형 영장류 '마모셋 원숭이'는 코로나19 백신 및 치료제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에 가장 적합한 실험동물로 평가받고 있다.

앞으로 각 기관은 코로나19 백신개발을 포함한 영장류 질환모델을 활용해 백신 면역원성 효능평가와 관련된 실험 가능항목과 범위를 늘려 비임상 전반의 신뢰도 향상을 도모할 계획이다.

박구선 이사장은 "오송재단은 최첨단 실험동물사육시설과 소형 마모셋 동물자원 등을 활용해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위한 최적의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며 "앞으로도 국내 연구자들을 위한 코로나19 백신개발 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