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교육청, 코로나 여파로 학교 감사 미실시
충북도교육청, 코로나 여파로 학교 감사 미실시
  • 박성진 기자
  • 승인 2020.03.26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박성진 기자] 충북도교육청은 내달에도 일선 학교에 대한 감사를 하지 않기로 했다고 26일 밝혔다. 코로나19 여파로 각급 학교 개학이 4월 6일로 연기된데다 신학기 준비에 따른 학교의 업무 부담을 덜어주자는 취지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신학기 학사 업무 추진 일정 등을 고려해 올해에는 4월까지 감사 오프제를 연장하기로 했다"며 "학교에 대한 감사는 5월부터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