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조치원읍, 제2복합커뮤니티센터 첫 삽
세종 조치원읍, 제2복합커뮤니티센터 첫 삽
  • 홍종윤 기자
  • 승인 2020.03.29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하반기 완공 목표…도서관·수영장·문화시설 등 조성
조치원읍 제2복합커뮤니티센터 조감도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 조치원읍 지역 주민을 위한 문화·체육 공공인프라인 '조치원읍 제2복합커뮤니티센터'가 그동안 지장물 철거를 마무리하고 본격적인 토목공사에 착수했다.

조치원읍 제2복컴은 지하1층, 지상4층, 연면적 총7991.04㎡ 규모로 들어서며, 내년 하반기 완공을 목표로 총 사업비 271억 원이 투입된다.

조치원읍 제2복컴은 내부에 꿈다락을 주제로 한 도서관을 조성, 개방감과 편의성을 높인 점에서 기존 신도심 내 복컴과 차별화된다.

또, 7레인의 실내 수영장과 주민들이 상시 이용이 가능한 문화 및 집회시설, 수련시설 및 교육시설 등이 골고루 들어설 예정이다.

이와 함께 관련법에 따른 건축물 에너지효율(1++등급)과 친환경건축물 및 녹색건축물(우수등급) 등 각종 인증을 획득해 향후 건축물 유지관리 비용에서도 감소 효과도 매우 클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이번 조치원 제2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으로 구도심과 신시가지의 분절감 해소는 물론 주민들이 편리하게 이용 가능하고 소통할 수 있는 만남의 장으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성한 공공건설사업소장은 "조치원 제2복컴 건립으로 다양한 통합프로그램을 지원해 지역 주민의 문화·복지 증진에 기여할 것"이라며 "조치원 지역 주민의 숙원이던 제2 복컴이 안전하게 들어설 수 있도록 관리감독을 강화해 사업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