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종교시설·다중이용시설 현장점검
충북도, 종교시설·다중이용시설 현장점검
  • 장병갑 기자
  • 승인 2020.03.29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 문화예술산업과 직원들이 29일 한 다중이용시설을 찾아 코로나19와 관련 사회적 거리 두기 동참을 요청하고 있다./충북도 제공
충북도 문화예술산업과 직원들이 29일 한 다중이용시설을 찾아 코로나19와 관련 사회적 거리 두기 동참을 요청하고 있다./충북도 제공

[중부매일 장병갑 기자] 충북도 문화예술산업과 직원들이 29일 종교시설 및 민간체육시설, PC방 등 다중이용시설을 직접 찾아 '코로나 19' 대응상황을 현장점검하고 사회적 거리 두기 동참을 요청했다.

임병윤 문화예술과장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 차단을 위해 오는 4월 5일까지 사업장 운영중단에 동참해 달라"며 "부득이하게 운영 시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