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금요회·문화원·용산면백자전마을회, 군에 성금 기탁
영동금요회·문화원·용산면백자전마을회, 군에 성금 기탁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0.03.30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극복 염원 담아 각 100만원·200만원·120만원 전달
영동 금요회와 영동문화원(원장 배광식), 용산면 백자전 마을회(이장 김기명)가  '레인보우 행복나눔'에 성금을 기탁했다. / 영동군 제공
영동 금요회와 영동문화원(원장 배광식), 용산면 백자전 마을회(이장 김기명)가 '레인보우 행복나눔'에 성금을 기탁했다. / 영동군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군민들의 정성들이 한데 모아지고 있다.

박세복 군수를 비롯한 군내 기관단체장 모임인 영동 금요회는 30일 회원들의 정성으로 모은 성금 100만원을

영동문화원(원장 배광식)도 영동군청을 찾아 구성원들의 정성으로 마련한 성금 200만원을 전달했으며, 용산면 백자전 마을회(이장 김기명)도 마을주민들의 뜻으로 십시일반 모은 120만원의 의미있는 성금을 기탁하며 지역사회와 온정을 나눴다.

이들은 기탁식 후, "코로나19로 인해 지역사회와 군민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군민들의 나눔과 온정의 손길이 지속되며 코로나19도 잘 이겨내고 있다"며 "작은 정성이지만 군민들의 건강과 불편해소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영동군 희망복지지원단은 기탁된 성금으로 신종코로나19 바이러스 예방물품과 생활지원 물품 등을 구입해 사회복지시설과 취약계층 등에 지원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