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소·염소 구제역 백신 일제접종 추진
충남도, 소·염소 구제역 백신 일제접종 추진
  • 최현구 기자
  • 승인 2020.03.31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충남도가 내달부터 도내 소와 염소를 대상으로 구제역 백신 일제 접종을 실시한다.

구제역에 대한 방어력 확보를 위해 실시하는 이번 접종은 도내 1만 5천호에서 사육중인 소와 염소 약 52만 3천두가 대상이다.

접종은 내달 1일부터 30일까지이며 예방백신을 사전에 접종해 4주가 지나지 않은 가축과 2주 내 도축 출하 예정인 가축은 접종 대상에서 제외된다.

접종 방법은 50두 미만 소 사육농가와 300두 미만 염소 사육 농가는 공수의 등이 직접 접종을 지원하고 그 외 전업규모 농가는 자체적으로 실시한다.

도는 이번 일제접종이 제대로 실시됐는지를 평가하기 위해 일제접종 4주 후 지역별 구제역 백신항체양성률을 검사한다.

검사결과 항체양성률이 법정 기준치(소 80% 이상, 염소 60% 이상)보다 미달일 경우 농가는 과태료 부가와 추가접종, 1개월 후 재검사 등 특별 관리한다는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구제역은 철저한 백신접종을 통해 예방할 수 있는 질병인 만큼 사육중인 모든 개체에 대해 일제접종을 빠짐없이 철저히 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도는 2016년 3월 구제역 마지막 발생 이후 현재까지 4년 이상 구제역 비발생을 유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