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소방서, 청명·한식 대비 특별경계근무 실시
보은소방서, 청명·한식 대비 특별경계근무 실시
  • 안성수 기자
  • 승인 2020.04.01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안성수 기자] 보은소방서(서장 박용현)는 청명·한식 기간 중 성묘객 및 상춘객에 의한 화재발생 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신속한 초동대응을 위해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특별경계근무는 오는 3일부터 6일까지 진행한다. 주요 내용은 ▶소방서장 중심 신속한 현장대응 체계 구축 ▶산불 주관기관 지원 요청 시 소방력 적극 지원 ▶산불 취약지역 기동순찰 강화 ▶유관기관 공조체계 유지 등이다.

소방서는 이번 청명·한식 기간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야외활동인구 감소가 예상되지만 봄철 맞이 상춘객과 등산객 등에 의한 산불 예방 및 초기 대응태세 확립을 위한 특별경계근무를 추진한다.

소방서 관계자는 "지난해 강원도 산불 같은 대형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응태세를 강화해 산불 예방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군민 여러분도 만일의 경우에 대비해 항상 경각심을 갖고 화기 취급 시 각별히 주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