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아동양육 한시지원사업 추진
서산시, 아동양육 한시지원사업 추진
  • 이희득 기자
  • 승인 2020.04.01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41억 투입… 1인당 최대 40만원 아동돌봄쿠폰 지급

[중부매일 이희득 기자]서산시가 코로나19 여파로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아동양육 가구의 경제적 부담 경감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총 41억원을 투입해 아동 1인당 최대 40만원의 아동돌봄쿠폰을 지급하는 아동양육 한시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아동양육 한시지원사업은 지난 3월 국회에서 통과된 코로나19 대응 추가경정예산이 반영됨에 따라 추진되며, 아동수당을 지급받는 만 7세 미만의 자녀를 둔 아동 지정 보호자에게 1인당 10만원에서 최대 40만원 상당의 금액을 정부지원 카드(아이행복카드, 국민행복카드)에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도록 포인트를 자동적립해 주는 방식으로 지급된다.

지원 대상은 3월말 아동수당을 지원받은 관내 만 7세 미만(2013년 4월 이후 출생)의 아동으로 1만210명이 혜택을 받게 된다.

기존 정부지원카드 소지자는 문자안내를 통해 직권신청 되어 따로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나 카드사 영업점 등에 직접 방문해 신청할 필요가 없으며, 농협, 롯데, 비씨, 삼성, 신한, 우리, 하나, KB국민 등 8개 카드사에서 4월 중순 포인트를 지급할 예정이다.

또한 카드를 2개 이상 사용하는 경우에는 대상자 편의를 위해 최근 사용 내역이 있는 카드로 우선 안내되며, 카드 변경을 원할 경우 복지로 또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오는 6일부터 10일까지 원하는 카드로 변경할 수 있다.

카드 미소지 아동 가구는 6일부터 복지로 또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기프트카드를 신청할 수 있으며, 신청 시 작성한 주소지로 배송될 예정이다.

사용자의 편의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고려하여 해당지역 서산시 관내 읍면동에서 모두 사용할 수 있고 백화점, 대형마트, 온라인쇼핑몰, 대형전자 판매점 등 일부 매장에서의 사용은 제외됨에 따라 시는 지역 및 업종제한 기능 부여를 통해 지역경제 선순환 구조 정착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코로나19에 따른 어린이집 휴원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아동양육가구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코로나19로 인한 사회·경제적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비대면을 통한 신청처리와 지급 즉시 사용 가능케 함으로 효과성과 체감도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