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갑근 후보, 대청호 자연예술정원 조성 공약 발표
윤갑근 후보, 대청호 자연예술정원 조성 공약 발표
  • 장병갑 기자
  • 승인 2020.04.01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갑근 후보

[특별취재팀 장병갑 기자] 미래통합당 윤갑근 청주 상당선거구 국회의원 후보는 1일 상당구를 변화시킬 두 번째 지역공약으로 '대청호 일원 국가정원 조성'을 내세웠다.

윤갑근 후보에 따르면 순천만 국가정원은 정부 차원의 획기적인 지원 정책으로 자연과 생태를 보존하면서 세계적인 관광지로 도약했다.

또 울산 태화강도 국가정원을 추진하고 있는데 정부와 지자체가 국가정원을 도입한 것은 지역과 환경을 살리는 성과가 분명하기 때문이다.

이에 윤 후보는 대청호 일원을 국가정원으로 조성하겠다는 공약을 제시했다.

청주시 상당구 문의면 소재지에 있는 주요 역사문화공간과 주거공간을 활용해 대청호 주변을 체류형·체험형 관광지로 조성하고, 문화재단지~청남대~마동창작마을~벌랏마을을 연결하는 생태·문화 콘텐츠의 길을 만들 방침이다.

윤 후보는 "대청호는 오랫동안 상수원보호구역으로 묶여 개발에 제한이 있었다"며 "대청호 국가정원 조성은 난개발로 인한 자연환경 훼손을 막고 대청호의 빼어난 경관을 그대로 보존하면서 청주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자리 잡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윤 후보는 대청호의 국가정원 조성과 함께 빼어난 자연을 만끽하며 펼치는 '대청호 국제 자연예술제' 개최도 공약했다.

윤 후보는 "격년제로 대청호 국제 자연예술제를 개최해 세계의 자연예술 전문가들과 관광객이 즐겨찼는 곳으로 도약하고 자연과 예술이 조화를 이루는 특화 자원으로 가꾸겠다"며 "말 그대로 대청호 일원이 지붕 없는 미술관, 자연예술 정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