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교육청 '코로나19 고통 분담' 직원 성금 모금
충북도교육청 '코로나19 고통 분담' 직원 성금 모금
  • 박성진 기자
  • 승인 2020.04.04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박성진 기자] 충북도교육청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고통 분담에 동참했다.

4일 충북도교육청에 따르면 도교육청 5급 이상 공무원 69명은 국장 이상 40만원, 과장 30만원, 팀장급 20만원 등 모두 1천610만원을 모아 코로나 성금으로 전달할 계획이다. 장학사와 6급 이하 직원 308명도 자율적으로 온누리상품권과 청주페이 등 지역 사랑상품권 3천80만원 어치를 구매해 지역상권 활성화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앞서 김병우 교육감은 지난달 월급의 30%를 4개월 동안 기부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도교육청 직원들은 지난달에도 400만원 가량을 자발적으로 모아 대구·경북 교육가족에 전달했었다.

김 교육감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많은 분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라는 마음"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