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소방서, 봄철 건축공사장 화재예방대책 추진
진천소방서, 봄철 건축공사장 화재예방대책 추진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0.04.05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접·용단작업 등 안전관리 소홀 예방
진천소방서가 봄철을 맞아 용접·용단작업 등 안전관리 소홀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사고를 대비해 공사장의 화재안전관리 대책을 추진한다. / 진천소방서 제공
진천소방서가 봄철을 맞아 용접·용단작업 등 안전관리 소홀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사고를 대비해 공사장의 화재안전관리 대책을 추진한다. / 진천소방서 제공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진천소방서(서장 송정호)는 3일 건축공사가 재개되는 봄철을 맞아 용접·용단작업 등 안전관리 소홀로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사고를 대비해 공사장의 화재안전관리 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책의 주요내용은 ▶화재예방 서한문 발송 ▶임시소방시설 매뉴얼 보급 및 설치 지도 ▶화재감시자 지정배치 점검 ▶가연성 자재 보관상태 점검 및 화재위험요소의 사전제거 ▶자체 안전관리·화재예방 교육 등이다.

특히 용접·용단 작업 시 튀는 불꽃은 비산반경이 넓어 스티로폼 단열재 등에 옮겨붙으며 화재가 빈발하는 주요 원인으로 주변에 소화기를 배치하고, 화재감시자가 작업 완료 후 1시간 이상 연기 발생 징후가 있는지 관찰해야 한다.

송정호 서장은"건축공사장 관계인의 적극적인 관심이 화재예방의 첫걸음이 된다"며 "철저한 소방안전 관리로 안전한 공사 현장이 조성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