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키스컴퍼니·유성 홈플러스, 상생프로젝트 협약
맥키스컴퍼니·유성 홈플러스, 상생프로젝트 협약
  • 김금란 기자
  • 승인 2020.04.07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린21' 신제품 출시 기념 특별판매전 ... 매출액 1% 지역에 기탁
김규식(우) 맥키스컴퍼니 사장과 김태환 홈플러스 본부장이 7일 지역경제 살리기 상생프로젝트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 맥키스컴퍼니 제공
김규식(우) 맥키스컴퍼니 사장과 김태환 홈플러스 본부장이 7일 지역경제 살리기 상생프로젝트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 맥키스컴퍼니 제공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지역 향토기업과 국내 대표 유통업체가 지역경제 살리기를 위해 한마음으로 뭉쳤다.

충청권 대표 주류기업 맥키스컴퍼니는 7일 홈플러스 유성점에서 대형유통업계 리더 홈플러스와 지역경제 살리기 상생프로젝트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홈플러스는 '린21' 신제품 출시 기념 소주기획전을 대전과 충남권 총 11개 매장에 특별코너를 설치 운영한다.

맥키스컴퍼니는 시행기간 11개 매장에서 판매되는 '린21'과 '이제우린'을 비롯한 전제품의 매출액 1%를 홈플러스와 공동으로 지역 지정단체에 기탁하기로 했다.

행사기간 특별코너에서 '린21'을 구입하는 소비자에게는 미니어쳐소주잔, 메모지 등 한정판 굿즈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김규식 맥키스컴퍼니 사장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지역과 상생하는 선도적 기업모델 구축을 희망한다"고 말했다.

김태환 홈플러스 본부장은 "지역기반 상품 개발과 매출신장을 이루고, 지역에 도움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