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근태 후보 '보수 단일화에 대한 입장' 밝혀
김근태 후보 '보수 단일화에 대한 입장' 밝혀
  • 이병인 기자
  • 승인 2020.04.08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김근태 국회의원 후보(제21대 국회의원 공주시부여군청양군선거구)가 최근 나돌고 있는 보수 단일화에 대한 입장을 밝히며 필승을 향한 완주의사를 피력했다.

김 후보는 보수진영 후보 단일화가 마치 본인의 거부로 성사되지 못하고 있는 것처럼 일방적으로 호도하므로써 혼동을 야기하고 있는데 대하여 "작은 마을에서도 이장을 선출할 때 주민의 투표과장을 거치는데 하물며 민의를 대변한다는 국회의원 선거에 도전하는 경쟁자에 대하여 민심을 확인하는 경선조차 없이 반민주적이며 일방적으로 후보를 정했다"며 "선거구민의 추천을 받은 시민의 후보(무소속)로 출마했다"며 무소속 출마이유를 밝혔다.

또한, 김 후보는 공천이후 선거사무소를 찾아온 미래통합당 후보에게 "민심을 확인하는 절차를 거치자고 제의했으나 중앙당을 핑계로 응하지 않고 본인에게만 일방적으로 사퇴를 강요해 오면서 김근태가 합의하지 않아서 단일화가 안 된다는 등 각종 악성루머들이 나돌고 군 안보단체와 선.후배 등을 동원해서 집요하게 사퇴를 종용하고 있다."며 후보단일화에 대해 강한 불쾌감을 드러냈다.

김근태 후보
김근태 후보


김 후보는 "40여 년간 국방의 최전선에서 헌신해온 예비역 육군대장으로서 대한민국의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하고 튼튼한 국방을 위해 헌신하려고 한다"며 "선거구민 여러분만을 믿고 끝까지 완주할 것"이라며 확고한 입장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