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국내 첫 항공사 신용카드 출시
대한항공, 국내 첫 항공사 신용카드 출시
  • 안성수 기자
  • 승인 2020.04.28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항공 현대카드 사진. / 대한항공 제공
대한항공 현대카드 사진. / 대한항공 제공

[중부매일 안성수 기자] 대한항공이 국내에서 처음으로 항공사 신용카드인 '대한항공카드'를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대한항공이 현대카드와 파트너십으로 선보이는 '대한항공카드'는 항공기의 편명을 연상하는 '030', '070', '150' 카드와 모닝캄 이상 우수 회원만 가입할 수 있는 '더 퍼스트(the First)' 등 총 4종으로 구성됐다.

대한항공카드는 카드결제 금액 1천원당 1마일의 마일리지가 적립된다. 항공권을 직판으로 구매할 경우 1천원 당 2~5마일이 적립된다.

신용카드 종류에 따라 신규 가입자에게 특별 보너스를 3천마일에서 최대 3만마일까지 제공되며 면세점, 호텔, 백화점, 골프, 해외 이용시 이용 금액에 따른 추가 마일리지도 적립된다.

'150'과 'the First' 카드 회원에게는 항공권 할인권과 기내면세품(또는 사이버스카이샵) 할인권도 매년 제공된다.

최상 등급인 'the First' 카드 이용자는 누적 3천만원 이용시 1년의 대한항공 우수회원인 '실버' 등급을 받을 수 있다.

또 한해동안 1천만원 이상 사용시 10% 마일리지 페이백 혜택(5천마일 한도 내, 매년 제공) 중 하나를 선택할 수도 있다.

이밖에도 콘서트 및 커피전문점 할인, 공항 라운지 및 발렛 파킹 이용 등 카드 종류에 따라 현대카드 및 브랜드사에서 제공되는 다양한 혜택도 누릴 수 있다.

'대한항공카드'는 국내 첫 항공사 카드답게 혁신적이고 개성있는 카드 디자인을 선보이고 있다.

보딩패스, 수하물 짐표, 항공기 날개 등 항공여행을 모티브로한 디자인은 물론 태극 무늬와 오로라를 상징하는 환상적인 무늬의 카드 도안 등 고객 취향에 따라 차별화된 디자인을 선택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