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복 명장 박지원 씨, 영동군장애인복지관에 마스크 300매 기부
한복 명장 박지원 씨, 영동군장애인복지관에 마스크 300매 기부
  • 윤여군 기자
  • 승인 2020.05.17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영동군 학산면에 거주하는 한복 명장 박지원 씨는 (사)한국지체장애인협회 영동군장애인복지관(관장 박병규)에 직접 만든 마스크 350여 매를 취약계층인 장애인을 위해 써달라고 기부했다.

영동군장애인복지관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자체 방역과 장애인의 생활 안정, 안부 확인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거동이 불편하여 마스크를 구하지 못해 어려워하는 장애인에게 나누어 줄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