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천안병원 김지선 교수,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젊은의학자상 수상
순천향대천안병원 김지선 교수,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젊은의학자상 수상
  • 유창림 기자
  • 승인 2020.05.21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향대 천안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지선 교수. /순천향대 천안병원 제공
순천향대 천안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지선 교수. /순천향대 천안병원 제공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은 정신건강의학과 김지선 교수가 대한신경정신의학회로부터 'GSK 젊은의학자상'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GSK 젊은의학자상'은 신경정신의학 분야에서 심사일로부터 3년 이내에 탁월한 연구업적을 이룬 만 40세 이하 젊은 연구자에게 주는 상이다.

김 교수는 기분장애를 비롯한 주요 정신질환의 임상적 특성과 관련된 뇌파의 사건유발전위 연구를 통해 우수한 학술적 성과를 거두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 교수가 발표한 주요 연구논문은 ▶감정의 예민성과 충동성을 반영하는 청각유발전위 ▶기분장애 환자의 자해 행동과 관련한 충동성, 염증성 사이토카인, 전두엽 뇌파활성화의 탐색적 연구 ▶조현병의 관해 예측을 위한 MMN 사건유발전위 ▶ADHD 증상을 동반한 기분장애 환자에서의 휴지기 알파, 감마 활동성 연구 ▶조현병 환자에서의 출생계절과 발병연령, 클로자핀 사용과의 연관성 연구: 빅데이터 연구 등이다.

한편, 시상식은 오는 7월 9일 서울 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개최하는 '2020년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열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