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교육청, 도내 첫 '주민참여예산 지역협의회' 출범
진천교육청, 도내 첫 '주민참여예산 지역협의회' 출범
  • 송창희 기자
  • 승인 2020.05.21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천교육지원청 '주민참여예산 지역협의회'가 21일 충북 도내 최초로 출범했다. / 진천교육청 제공
진천교육지원청 '주민참여예산 지역협의회'가 21일 충북 도내 최초로 출범했다. / 진천교육청 제공

[중부매일 송창희 기자] 진천교육지원청이 21일 충북 도내 최초로 '주민참여예산 지역협의회'를 출범했다.

'주민참여예산 지역협의회'는 법령에 근거해 지방예산 편성 등 예산과정에 주민 참여를 제도적으로 보장하는 기구로, 지역 교육현안에 대한 주민들의 의견 수렴을 통한 예산을 편성하고 효율적으로 해결하는 제도다.

협의회 위원은 16명으로 12명은 주민공개모집 절차를 통해 선정했다. 임기는 2년이며 한 차례만 연임이 가능하다.

이번 '주민참여예산 지역협의회' 출범으로 진천군 등 지역사회단체와 연계·협업하는 지역교육 특화사업이 다양하게 발굴 시행되고, 학교시설복합화, 지역 교육현안 해결에 지역주민들의 의견이 예산편성 단계부터 집행까지 제도적으로 보장받게 됐다.

박창호 교육장은 "학생, 학부모, 지역주민, 교직원들의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리며, 주민참여예산 지역협의회가 실효성 있게 운영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