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구, 구암동 소규모 재생사업 본격 추진
대전 유성구, 구암동 소규모 재생사업 본격 추진
  • 김금란 기자
  • 승인 2020.05.21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반기 신청 예정인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 대상 위치도. / 유성구 제공
하반기 신청 예정인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 대상 위치도. / 유성구 제공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대전 유성구는 지난해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구암동 소규모 재생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국비 5천240만원을 비롯해 총 1억480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이번 사업은 지역주민 10명으로 구성된 '새마을동네 공동체' 주도로 목공예 교실, 집수리 교실, 골목길 수선, 주민협의체 교육 등이 추진된다.

구는 하반기에 11만㎡ 규모의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을 신청해 노후된 기반시설 정비와 공동체 어울림센터 조성, 마을기업 육성사업 등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정용래 구청장은 "도시재생 사업에 있어 실질적 주체인 주민들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사업 성공적으로 마을공동체 회복을 위한 토대가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