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소방서, 차량용 소화기 비치 중요성 홍보
보은소방서, 차량용 소화기 비치 중요성 홍보
  • 안성수 기자
  • 승인 2020.05.26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안성수 기자] 보은소방서(서장 박용현)는 최근 따뜻한 날씨로 나들이객이 증가함에 따라 안전한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차량용 소화기에 대한 중요성을 홍보하고 나섰다.

26일 소방서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충북도내 차량 화재는 총 781건으로 전체 화재 발생의 17 %이상인 것으로 나타났다. 원인으로는 전기·기계적 요인이 485건(62%)으로 가장 높았다.

현재 승차정원 7인 이상의 승용자동차는 1단위(0.7kg) 소화기 1개를 비치해야 한다.

현재 5인승을 포함한 모든 차량에 차량용소화기를 의무적으로 설치하는 법안을 추진 중이다.

차량화재는 정차돼 있을 때 보다 주로 운행 중 과열 등으로 인한 전기·기계적 요인으로 인해 발생하며 차량의 연료나 각종 오일류, 시트, 타이어 등의 가연물이 많아 연소 확대가 매우 빠르다.

이에 초기 화재 진화에 실패하면 자칫 대형 화재나 인명 피해로 확대될 수 있어 화재 발생 시 신속한 초기 대응을 위한 차량용 소화기의 확보는 무엇보다 중요하다.

소방서 관계자는 "차량용 소화기 하나로 내 가족과 이웃을 지킬 수 있다"며 "운전자 스스로가 차량 화재에 대한 위험성을 인식하고 형식승인 및 제품검사를 통과한 차량용 소화기 비치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