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종합사회복지관, 저소득층에 희망상자 지원
충주종합사회복지관, 저소득층에 희망상자 지원
  • 정구철 기자
  • 승인 2020.05.28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 충주종합사회복지관(관장 이광훈)은 28일 연수동 본관에서 코로나19 피해지원을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착한 소비, 희망상자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는 신한금융그룹·신한금융 희망재단의 후원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한국사회복지관협회의 지원으로 마련됐으며 후원금 800만 원이 기탁됐다.

전달받은 후원금은 지역의 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통시장 등에서 부식류를 구입한 후 희망상자를 만들어 지역 내 저소득층가구 80곳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광훈 충주종합사회복지관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을 위한 착한 소비 운동에 복지관이 동참하게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희망상자 지원사업은 소상공인과 저소득층 모두에게 희망을 주는 사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