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이장협의회, 여성친화도시 지정 지지
괴산군이장협의회, 여성친화도시 지정 지지
  • 서인석 기자
  • 승인 2020.05.28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서인석 기자] 괴산군 이장협의회(협의회장 황길성)가 28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월례회의에서 군이 올해 추진 중인 여성친화도시 지정을 적극 지지한다고 선언했다.

이날 회원 11명은 "괴산군을 '가족이 행복한 살맛나는 도시'로 만들기 위해서는 성인지적 관점에서 도시 공간 정책을 종합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되는 것이 꼭 필요하다"고 입을 모았다. 그러면서 "올해 여성친화도시로 반드시 지정될 수 있도록 괴산군과 공동으로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여성친화도시는 지역정책에 여성과 남성이 평등하게 참여하고, 여성의 역량강화, 돌봄, 안전 등을 실현해 가족이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정주여건이 마련된 도시를 뜻한다. 괴산군은 올해 여성친화도시 지정을 목표로 여성친화도시 조성 중장기계획 수립을 위한 연구용역을 진행중인 가운데 조례 제정, 위원회 구성·운영, 군민참여단 위촉, 공직자 교육, 대 군민 홍보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