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코로나19 46번 확진자 발생 미국서 입국 20대
대전 코로나19 46번 확진자 발생 미국서 입국 20대
  • 김금란 기자
  • 승인 2020.05.31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대전에서 31일 해외입국자인 20대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지역 내 46번째 확진자다.

이 남성은 지난 29일 미국 뉴욕에서 인천공항 통해 입국했다.

무증상 상태로 대전역에서 검사를 받은 뒤 중구 침산동 임시 격리시설에서 격리 중 30일 오후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 충남대병원 음압병상에 입원 중이며, 별다른 증상은 없는 상태다.

시 보건당국은 이 남성을 충남대병원 음압 병동에 격리 입원시키는 한편 침산동 임시 격리시설을 방역 소독했다.

시 관계자는 "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았기 때문에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시는 지난 부천 쿠팡 물류센터 관련 확진자가 다녀간 우송예술회관 사업설명회 참석자 197명 중 대전시 거주자 58명에 대한 전수검사 결과 전원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