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야외활동 시 진드기 접촉 주의 당부
논산시, 야외활동 시 진드기 접촉 주의 당부
  • 나경화 기자
  • 승인 2020.06.01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나경화 기자]논산시는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이하 SFTS)을 매개하는 진드기 활동시기 (4월~11월)가 도래함에 따라 야외 활동 시 진드기 접촉에 주의를 당부했다.

SFTS는 치명률이 20%에 이르고 있어 고령의 감염자에게는 더욱 위험하다고 알려져 있으나, 현재까지 특별한 치료제나 예방백신이 없어 철저한 예방이 최선이며, 야생동물에 기생하는 작은소참진드기의 경우 단순접촉만으로도 감염이 가능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특히 고열과 소화기 증상 등 초기 증상이 몸살감기와 유사해 현재 유행하고 있는 코로나19와 구분이 어렵기 때문에 야외활동 및 농작업 시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야외 활동 후 발열, 설사, 구토 등의 증상이 나타날 경우 반드시 의료기관을 방문해야 한다.

보건소 관계자는“진드기 활동이 왕성한 시기에는 야외에서 긴 소매와 바지 등을 착용하고 일상복과 작업복을 구분하는 등 예방수칙을 지켜야한다”며“지역민의 안전을 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안전수칙을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진드기 매개질환 예방수칙은▶진드기 기피제 사용하기▶풀밭 위에 눕지 않기▶등산로를 벗어난 산길 다니지 않기▶야외 활동 후 옷 세탁하기▶신체에 진드기가 붙어 있지 않은지 꼼꼼히 확인하기 등이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감염증상 및 예방수칙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보건소 보건행정과(☎041-746-8032)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